이달의 건강과 생명
과월호 보기
특집
건생주치의
건생가이드
건생캠페인
건강한 사람들
신앙클리닉
시론
문학
2014년 8월호

악의적 편집
  글·송영옥 (늘푸른교회 담임목사)

디히드로젠 모노옥사이드(dihydrogen monoxide)라는 화학물질은 다음과 같은 특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1. 과도하게 땀을 흘리게 하거나 구토를 일으키게 할 수 있다.
2. 산성비의 주요 성분이다.
3. 기체 상태에 있을 때 심각한 화상을 입을 수 있다.
4. 무의식중에 들어마시면 사망할 수도 있다.
5. 각종 물질들을 부식시킨다.
6. 자동차의 제동 성능을 감소시킨다.
7. 말기 암환자의 종양에서도 발견된다.


이 화학물질을 어떻게 해야 할까요?

1. 사용을 전면 금지해야 한다. (    )
2. 그대로 두어야 한다. (    )
3. 잘 모르겠다. (    )

사람들에게 위의 7가지 이유를 들어 ‘디히드로젠 모노옥사이드’ 라는 화학물질의 사용을 전면 금지하거나 엄격하게 통제해야 한다는 청원서에 서명을 요청했습니다. 그리하여 50명의 사람들에게 이 화학물질에 대한 금지조치를 지지하느냐고 물었을 때 43명이 그렇다고 대답했습니다. 6명이 잘 모르겠다고 대답했고, 오직 1명이 나는 그 화학물질의 정체를 안다고 했습니다. 그 화학물질은 H2O(물)입니다.
이것은 미국의 한 고등학교 과학전시회에서 1등을 한 작품입니다.
이 작품은 과학적으로 보이게끔 그럴싸하게 포장한 말에 얼마나 현혹되기 쉬운가에 대해 알게 해줍니다.

오래전 읽었던 월간지 ‘과학동아’에 게재되었던 내용을 정리하여 올려보았습니다.

H2O, 즉 물의 정식 화학명이 ‘디히드로젠 모노옥사이드’라는 것을 아는 사람은 별로 많지 않습니다. 물의 화학명을 정확히 모르는 상태에서 물이 일으킬 수 있는 부작용에 대해 말하자 86%의 사람들이 사용 금지조치를 내려야 한다고 했습니다. 우리의 생존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물을 말입니다. 
물만 그렇겠습니까? 다음에 설명한 화학원소는 어떻겠습니까?
이 화학원소는 유해성을 가지고 있는데도 사람들은 알게 모르게 많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심지어는 병원에서 보호자에게 이 화학물질에 대해 설명하지 않고 의료기기를 사용하여 의료사고가 나기도 했습니다. 이 화학물질은 아래와 같은 심각한 유해성을 지니고 있습니다.

1. 실명 위험이 있다.
2. 각종 질병을 유발하고 노화를 촉진하여 수명을 단축시킨다.
3. 불이 났을 때 진화를 방해한다.
4. 많은 제품들을 망가뜨려 엄청난 사회적 손실을 일으킨다.

이 화학물질을 어떻게 해야 하겠습니까?
유해성에 대해서만 들으면 이 물질의 사용을 전면 금지해야 할 것 같습니다. 이 원소는 O(Oxygen), 즉 산소입니다. 인간이 산소 없이 살 수 있을까요?
물이나 산소나 우리의 삶에 엄청난 유익을 주는, 생명과 직결된 필수 물질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악의적으로 편집하여 유해성만 이야기하면 절대 있어서는 안 될 유해물질이 되고 맙니다.

요즘 기독교에 대해 악의적 편집을 하여 공격하는 집단들이 있습니다. 교인들이 실수하거나 잘못한 것만을 편집하여 마치 기독교가 존재하면 안 될 독충이나 된 것처럼 공격합니다. 또 목사가 설교한 내용을 앞 뒤 잘라내고 악의적으로 편집하여 기독교 전체를 싸잡아 공격하는 집단도 있습니다. 심지어는 기독교인이라고 자처하는 사람들마저 분별을 못하고 동조와 침묵의 소용돌이에 빠져드는 경우도 있고, 스카이댄서(Sky Dancer)처럼 풍문에 의해 춤추는 경우도 있습니다.
저는 악의적 편집에 당해본 사람입니다. 그것이 얼마나 고통스러운 일인지 당해본 사람만 압니다. 악의적으로 편집을 하는 사람은 당연히 악한 사람이지만, 사실을 확인하지도 않고 동조하는 사람들도 어리석음을 넘어 악의 문턱에 이른 사람들입니다. 예수님도 하나님의 섭리에 의해 십자가에 달려 돌아가시긴 하셨지만 거기에도 악의적 편집자들이 연루되어 있었습니다.
하나님에 대해, 예수님에 대해, 성령님에 대해, 성경에 대해 알지도 못하면서 기독교의 유해성만 부각시켜 그럴듯하게 포장하여 믿음을 방해하는 것은 물과 산소의 유해성에 대해 말하면서 물 마시는 것과 숨 쉬는 것을 방해하는 것과 같습니다. 
물과 산소는 육체를 입고 있는 동안에는 절대적으로 필요한 것이지만 육체를 벗어난 영혼에게는 필요 없는 물질이 되고 맙니다. 영혼은 영원히 존재합니다. 우리의 영혼은 영원하신 하나님이 주시는 영원한 나라, 영원한 천국이 필요합니다.
건생가족 여러분, 악의적 편집에 속지 말고, 물보다 산소보다 더 귀한 영원한 천국을 바라보며, 흔들림 없이 견고한 믿음으로 하나님께 영광 돌리는 삶을 사시기를 기원합니다.  





[Copyright ⓒ 건강과 생명(www.healthlif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컨텐츠 사용 문의 및 저작권 문의

Untitled Document